Skip to content

지식과 상식

이건 뭐야? 어떻게 한거야? 왜그런거야? 질문의 연속에서 우리의 상식을 넓혀갑니다.

  1. 나폴레옹의 엽기적 해프닝

    옛 로마의 카이사르에 비견될만한 불세출의 인물이었던 나폴레옹 보나파르트. 프랑스 혁명이라는 격정의 회오리는 나라를 바로 세울 새로운 인물, 시민들의 소망이었던 슈퍼맨같은 거대한 힘의 원천을 필요로 하게 된다. 잦은 전쟁을 승리로 이끌며 단숨에 원...
    Category생각과 담론 ByARTLAB Views3855
    Read More
  2. 무지와 오만의 잔혹함

    미술가들에겐 사회적 사건들이 자주 그림의 소재로 등장한다. 일련의 사건들은 너무나 자극적이고 충격적이어서 예술가의 민감하고 응축된 감정의 혼에 반향을 불러 일으키기에 충분했으리라. 당시는 고야로서는 너무나 숨가쁜 변혁의 시대였다. 큰 시각으로 ...
    Category생각과 담론 ByARTLAB Views3057
    Read More
  3. 희생과 사랑이 숨쉬는 숭고의 아름다움

    이 작품은 '나와 마을'이라는 제목에서 암시 하듯 작가(샤갈)의 유년시절 혹은 그의 생애에서 감동하며 지냈던 한 시절을 돌이켜 보았으리라. 수수께끼 처럼 수많은 요소들을 여기저기 흩어 놓아 자칫 분열되고 흐트러지는 산만함을 입체파적 특징이라할 수 있...
    Category생각과 담론 ByARTLAB Views3267
    Read More
  4. 가련한 여인의 비극적 사랑

    로뎅의 예술적 영감(靈感)의 원천이며 타오르는 창작에 대한 열정의 소유자 그리고 일생을 사랑때문에 고통으로 지내야 했던 여자. 생의 시작은 행복하였으나 그 끝은 쓸쓸하고 비참했던 로뎅의 커다란 그림자. 우리는 쉽게 '카미유 클로델'을 위대한 조각가 '...
    Category생각과 담론 ByARTLAB Views4043
    Read More
  5. 변태 성욕자 구스타브 클림트

    우리 주변의 카페나 주점 등에서 흔하게 만날 수 있는 그림이 있다면 그 중 하나가 '구스타프 클림트(Gustav Klimt)'의 작품이 아닐까. 왠지 몽환적이고 뇌쇄적이며 애로틱한 분위기의 작품. 상당히 장식적이며 화려한 가운데 자리잡은 인물들은 한결같이 방금...
    Category생각과 담론 ByARTLAB Views6850
    Read More
  6. 브랑쿠시의 예술작품 인정받기

    개인적으로 가장 좋아하는 작품《공간 속의 새(Bird in Space)》. 잠깐 살펴볼라치면 금속의 재질로 고유의 화려함과 광택을 지녔으며 세련되고 날렵한 그 형태는 새의 유선형과 살풋 날아오를 깃털의 날렵함을 가진 작품이다. 어찌 생각하면 한 마리의 새가 ...
    Category생각과 담론 ByARTLAB Views4167
    Read More
  7. 크리스마스와 빨간 내복

    매년 크리스마스가 되면 특정 종교를 가진 국가가 아니면서도 범 국민적으로 들뜨는게 사실이고 이제는 엄연히 각종 메스컴을 통해, 혹은 길거리에서 만나는 특별한 이벤트가 되어버려 여기저기 반짝이는 수많은 액세서리와 장식들이 우리들의 눈과 마음을 즐...
    Category생각과 담론 ByARTLAB Views2912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 52 53 54 55 56 57 58 59 60 61 Next
/ 61

Thoughts & Sayings

Copyright 2000 Mohani.net. Allrights reserved.

Powered by Xpress Engine / Designed by Sketchbook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